탈퇴한 아이돌이 혼자 제작부터 배송까지 수작업으로 앨범 내는 과정

탈퇴했지만 아이돌이라고 해도 되겠지?(쭈굴)

전 나인뮤지스 멤버(지금은 아님) 류세라

탈퇴 후, 팬들은 류세라가 기획사 들어가서 데뷔하기만 손꼽아 기다리고 있었음

그렇게 기다리는 팬들을 위해서 류세라가 자체제작으로 앨범을 냈는데 그 과정이 갱장히 흥미로움

일단 작사,작곡,디렉은 물론 본인이 다 했고

그 밖의 부수적인 것까지 모두 본인이 책임짐

 

※여기서부터 흥미돋

 

자켓사진 자체제작

포토카드 자체제작

저작권신청도 본인이 함

앨범 로고 직접 작업

앨범 포장지 주문해서

하나하나 스프레이 뿌려서 포장지에 로고 박음

본인 집 앞에서 깔아놓고 말림

그리고 하나하나 친필싸인

코멘트 다 다름..

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앨범인 거ㄷㄷ

포장은 친동생이 도와줌

1인당 최대 구매가능한 앨범이 5장인데, 포토카드가 랜덤이 아님

몇 개를 사든 포토카드가 다 다름

직접 포장하는 거라서 일부러 골고루 넣어주는 거..

내 기준 제일 충격인 이벤트

사실 이거 때문에 글 씀

(밑에서 위로 읽기)

맨처음으로 주문한 팬한테는

본인이 직접 배송감ㄷㄷㄷ

(근데 팬분은 일하는 중이라 못 받으셨다고… 세상에ㅠㅠ)

+) 세라 카페 후기 보니까 맨처음 주문한 사람 말고도 몇명 더 갔다고 함!

팬들을 위해서 자체제작한 앨범이라서

음원사이트에 안 풀리고 오직 CD로만 들을 수 있음

수작업 정성…..b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